106.♡.159.81
42.♡.161.64
42.♡.139.17
106.♡.159.60
58.♡.241.56
59.♡.138.251
106.♡.156.52
42.♡.160.72
66.♡.87.47
106.♡.153.61
106.♡.157.77
66.♡.91.29
66.♡.87.45
106.♡.152.37
106.♡.157.43
42.♡.136.44
 

총 게시물 258건, 최근 0 건
   
[부킹뒷담화]

나이트는 패티쉬 천국

글쓴이 : 회원 날짜 : 2017-10-03 (화) 22:12 조회 : 7171
글주소 :


야한거나 짧은치마를 입은 여자나 색깔있는 혹은 망사스타킹을 신은 여자등을 보면 호감을 갖는게 남자들의 습성입니다. 
이것을 패티시즘이라고 하는데 남자라면 누구나가 그런 성향이 조금씩은 있다고 합니다. 
부킹을 할때도 바지보다는 여성스러운 치마를 입은 여자를 좋아하는것등이 그런성향이 있는것입니다. 
그런것을 보므로해서 남자들은 호감을 갖고 그런옷을 입으므로해서 여성들은 자기만족을 느끼는것이지요. 
여자는 보여주는 노출증! 남자는 그것을 보며 즐거워하는 관음증! 
이상하게 패티쉬를 이야기 하다가 삼천포로 빠졌네요! 
하여튼 제 짧은 상식으로는 이런것이 패티쉬가 아닐까?합니다. 
나이트는 패티쉬의 천국이라해도 과언이 아닐정도로 노출이 심한 여성들이 많습니다. 
여자는 자기몸매를 노출하거나 야한옷을 입으므로해서 남성에게 호감을 갖게 하고... 
남자는 그런여성에게 호감을 느끼고... 

그럼 감상하겠습니다. 

사실 더 많은 노출을 하는 여성들도 많지만... 제 섭외능력밖이라... ㅡ.ㅡ 

 
엘리베이터를 타고 8층으로 부킹을 다녀오는 미시언니! 
나시티에 짧은치마에 스타킹입니다. 






 
역시 엘리베이터를 타고 부킹을 다녀오는 언니입니다. 
약 30대초반정도... 






 
친구끼리 놀러온 언니둘인데... 사진 찍자니까 포즈 잡아줍니다. 
첨보는 언니들인데 아마도 오랫만에 나이트에 와서 기분이 좋은듯... 
나이는 30대중후반입니다. 






 
엘리베이터를 타면서도 귀여운 포즈 잡아주네용~ 






 
젊은아가씨인데... 옷을 과감하게 입고 왔습니다. 
쥑이네요~ 아래 뒷모습... 






 
과감한 어린아가씨들은 이런옷도 입습니다. 
나중에 왜 이런옷 안입냐고 물어보면 한때라고 나이먹으면 못입는다고 합니다. 






 
여성스러우면서 수줍을 타는 이쁜 아가씨... 
반짝이는 일명 갈치스타킹을 입었네요~ 






 
심지어는 교복스타일의 옷을 입고 오는 아가씨도 있습니다. 
나중에 한꺼번에 올려보겠습니다. 






 
럭셔리한 이쁜처자입니다. 얼굴은 안된다면서 가리네요~ 정말 이뻐요~ 







 
짧은 청치마를 입고 엘리베이터타고 부킹다녀오는 처자입니다. 






 
패티쉬 삼총사! 
6층룸에 부킹갔다가 자리로 돌아가기위해 엘리베이터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조용하고 여성스러운 아가씨둘입니다. 
나이는 대략 30대초정도... 요즘은 안오네요~ 






 
이렇게 망사스타킹을 입고 오는 여성들도 많습니다. 






 
망사뿐만 아니라 색깔있는 스타킹이며 그림이 들어가 있는 스타킹들.... 






 
이분은 양주회사 이벤트 도우미 아가씨입니다. ㅋ 

나이트는 패티쉬의 천국입니다. 
젊은 아가씨나 미시나... 심지어는 세련된 아줌마들도.... 이런 복장을 입고 옵니다. 
다른곳에서는 이렇게 입을수 없지만 나이트에서는 이런복장을 입어도 된다는... 
수영장에서 수영복입어도 이상하게 보는이 없듯이.... 

3~40대의 세련된 미시나 이쁜 아줌마와 부킹을 원하신다면.... 
일찍 오세요! 

이부장은 초심을 잃지 않고 거짓없이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모든 이미지는 여성들에게 허락을 받아 촬영하였습니다.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258건, 최근 0 건
제목 글쓴이 조회
[나이트뉴스]  '요즘애들' 유재석 "안정환, 나이트클럽에서 첫 만남" 폭로 밝히리 172
[부킹뒷담화]  웨이터가 본 웨이터 & 손님의 모습 세븐에이드 219
[나이트영상]  판도라의 상자 - 가정주부들의 나이트 외도 손님은왕이다 15603
[섹시댄스들]  나이트클럽 섹시댄스대회 안경쓴 그녀의 몸매 손님은왕이다 1687
[나이트영상]  나이트클럽 남녀탐구생활 여자편 +1 손님은왕이다 26895
[부킹뒷담화]  나이트클럽 전문용어 대방출 회원 32111
[나이트영상]  VJ특공대 야심을 잡아라! 웨이터의 세계 손님은왕이다 14182
[나이트기행]  독고 룸 입싸 & 보징어 종결녀!! [예전 밤기 기행기} 밝히리 37501
[나이트기행]  일본녀와의 훈훈한 기행기 세븐에이드 63990
[부킹노하우]  3040남성의 성인나이트 부킹노하우(고전버전이 잘 먹힐때도 있슴) 회원 7117
[부킹노하우]  여성을 위한 나이트 가이드 손님은왕이다 28399
[나이트뉴스]  영등포 명화나이트의 밤…몇 번의 부킹 뒤 몸이... 밝히리 16923
[부킹노하우]  나이트 스킬! 무엇이 중요한가? 손님은왕이다 24102
[부킹뒷담화]  나이트는 패티쉬 천국 회원 7172
[부킹노하우]  비싼돈 주고 헛탕치지 않는 나이트부킹 소스8가지 명화나이트 24061
[부킹뒷담화]  여자들의 진실... (여자를 알아야 부킹에 도움이 됩니다.) 나이트코리아 18519
[부킹뒷담화]  미국에서 온 부킹녀 - 오빠~ 나 외로워서 왔는데... 나이트코리아 9567
[부킹노하우]  남자들의 부킹 명심보감 5가지 사우나 9884
[부킹멘트들]  언니야~ 내일은 촬영 없나봐요? 밝히리 8652
[나이트영상]  나이트 부킹 여자들 멘트의 숨겨진 의미 - 여자심리 나이트코리아 9589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1. 오주ll주오-1,100점
2. 오~병팔-1,100점
3. 안기범-900점
4. 은명철-900점
5. 송정철-700점
6. 제로드-600점
7. 밝히리-600점
8. 윤국민-500점
9. 주준기-500점
10. 채형진-500점
11. 양훈-500점
12. 회원-400점
13. 레몬에이드-400점
14. 표동혁-300점
15. 주남정아-200점
16. 김용희아-200점
17. 방진성아-200점
18. 조민국아-200점
19. 장민우아-200점
20. 밴디칠삼-140점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