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2.♡.254.66
106.♡.159.106
42.♡.161.20
42.♡.254.63
42.♡.139.43
42.♡.137.24
42.♡.161.55
42.♡.139.9
18.♡.93.234
42.♡.136.21
106.♡.155.54
42.♡.139.23
42.♡.160.44
42.♡.138.113
42.♡.161.60
42.♡.137.110
106.♡.152.78
106.♡.153.62
106.♡.159.42
106.♡.159.35
42.♡.161.76
42.♡.136.49
42.♡.137.83
106.♡.156.107
42.♡.139.20
 

총 게시물 181건, 최근 0 건
   

남성 연예인들, 그들만의 은밀한 ‘사생활’

글쓴이 : 밤바다넷 날짜 : 2013-11-27 (수) 18:46 조회 : 3827
화류계의 단골손님 중 연예인을 빼 놓을 수 없다. 워낙 고수입을 자랑하는 직업인 연예인이니만큼 놀 때도 화끈하게 노는 것이다. 하지만 워낙 얼굴이 알려져 있는 사람들이 연예인이다보니 그들의 놀고 난 다음 소문이 퍼지는 것은 순식간. 이에 연예인들은 유흥주점에 가서도 아무 탈 없이 놀아야 뒤탈이 없다. 
 

연예인도 ‘성욕’있는 사람이다
과거 한 고급 룸살롱 여종업원이 공공연하게 연예인 10여명과 한 이불을 덮고 잤다고 자랑하고 다닌 적이 있었다. 단순히 잠만 잔 것이 아니라 한 몸이 됐음은 자명한 일. 육체적 연애를 즐겼다고 떠드는 데 그치지 않고 이들의 남자의 자존심인 잠자리 능력을 비교해 연예계에 널리 회자되기도 했다. 당시 누구는 변강쇠, 누구는 토끼라는 식으로 연예계에 널리 유포된 적이 있다. 
최근 서울 강남 안마시술소(이하 안마) 업계에 섹스 능력 관련 한 유명 연예인 이름이 회자되고 있다. 남성의 상징인 그것이 똑바로 서지 않아 망신살이 뻗쳤다는 것이다. 소문의 근원지는 ㅂ안마. 요지는 간단하다. 그것이 제 구실을 못해 값비싼 비용을 지불했음에도 허무하게 발걸음을 돌렸다는 것. 주인공은 3인조 유명 그룹 멤버인 A 군이었다.
그는 교집합이 되지 못한 이유에 대해 해명을 했다고 한다. 굳이 하지 않아도 되지만 그는 적잖이 자존심 상했던 것으로 보인다. A 군은 이렇게 고충을 털어놨다고 한다. “요즘 다이어트 약을 꾸준히 복용하는데 그 후유증인 것 같다.” 실제 텔레비전에서 비춰지는 그의 체형도 뚱뚱한 편이다. 이 때문일까. 살빼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모양이다.
어찌됐든 그는 ㅂ안마에서 고개를 푹 숙였다. 하지만 이 굴욕의 아픔을 회복하기 위해 다시 오겠노라 목소리를 높였다는 것이다. 당시 해당 여종업원은 믿지 않았다고 한다. 더 솔직히 표현하면 오든 말든 관심이 없었다고 한다.
그런데 그 연예인이 공언대로 다시 왔다는 것이다. 당연히 그때 그녀의 이름을 잊지 않고 그녀를 부르더란다. 결과는 해피엔딩. 그날은 그것이 효과적으로 능력을 발휘, 성공했다고 한다. 지난번에 고개를 떨군 그는 이날만큼은 기분이 좋은 듯 휘파람을 불며 위풍당당 나가갔다고 전했다.
 

걸리면 ‘연예인’ 생활 종지부
연예계 종사자들은 “얼굴이 알려진 연예인들도 똑같은 남자인지라 보통 사람들과 별반 다르지 않다”고 웃음을 지었다. 즉 스타 연예인도 남자고 성욕이 없을 리 만무하다는 것. 연예인도 남자인 이상 그것에 관심이 있기 마련. 하지만 무턱대고 해소할 수는 없는 것이 이들의 애환이다.
상당수 연예계 종사자들은 “남자연예인들은 주로 안마시술소를 이용해 안마 겸 연애를 즐긴다”고 밝혔다. 이어 “괜히 여자를 잘못 만나 구설수에 오르는 것보다 정당하게 돈 주고 하면 아무 문제없지 않느냐. 이런 데는 소문이 나돌 이유가 없어 괜찮은 편”이라고 밝혔다.
이 때문에 안마와 섹스로 유명한 안마시술소 출입은 외부의 눈을 피해 조심 또 조심할 수밖에 없다. 이 때문에 출입사실이 바깥으로 새어날 것을 우려해 보안이 철저한 업소만 다닌다는 것이다.
한 기획사 관계자는 “사실상 연예인도 남자인데 욕구를 푸는 것은 당연한 것 아니냐”면서 “룸살롱 갔다가 괜한 구설수에 오르는 것보다 남의 눈을 피하기 용이한 안마시술소가 뒤탈이 없다”라고 밝혔다. 실제 서울 강남의 일부 안마 업소는 비밀 출입이 가능해 연예인들이 특별히 선호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연예인들이 들락거리는 유명 안마 업소를 이용한 적이 있다는 직장인 배모(38) 씨는 “술 한잔 걸치고 갔다가 기다리는 데만 무려 서너 시간이 넘게 걸렸다”고 고개를 연신 저었다. 그래도 배 씨가 무한정 기다린 나름 이유가 있다. 단골 고객 중 연예인이 상당수라는 소문의 영향이 지대했다. 즉 돈이 아깝지 않을 것이라는 확신에서 비롯된 것이다. 연예인이 단골이라는데 서비스 수준이 명품이라고 믿은 것.
한편, 연예기획사에선 성매매 업소 발걸음을 적극적으로 만류하는 편이다. 하지만 24시간 따라다닐 수 없어 현실적으로 출입을 막기란 어렵다. 그래도 매서운 한마디로 경계심을 늦추지 않게 한다. “걸리면 연예인 수명 끝이다.”

[출처: 밤바다 http://bambada.kr]




무슨소리야 2013-11-28 (목) 14:06
그들도 남자이니까!!!!
댓글주소
저승사자 2013-11-29 (금) 17:53
ㅋㅋㅋㅋ...
인포텐스~~~~~~!!!
너무 떨려서 긴장했던게야...ㅋㅋ
댓글주소
judang 2013-12-06 (금) 20:37
남자니까 ㅎㅎㅎ
댓글주소
choi 2013-12-21 (토) 14:38
좋으네
댓글주소
저승사자 2014-01-15 (수) 07:50
그려..몰래하면 스릴잇어서 더 짜릿하지...ㅋㅋㅋ
댓글주소
서울과객 2014-02-26 (수) 09:23
그런데 누구인지.. 급 궁금하네..ㅋㅋ
댓글주소
오월동추 2014-03-10 (월) 06:05
그 좋은걸! 아깝다
댓글주소
살포시 2014-03-14 (금) 15:36
그럼
댓글주소
마이마이 2014-04-01 (화) 17:34

좋게네

댓글주소
서울과객 2014-04-08 (화) 14:24
3인조면.. 누굴까... 요즘 애들은 전부 떼거지라.. 요즘 아이돌은 아니고..
뚱뚱한 사람이 있는 3인조...
혹시 소방차?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댓글주소
☞특수문자
hi
   

총 게시물 181건, 최근 0 건
제목 글쓴이 조회
 아가씨 초이스 실패안하기 세븐에이드 3
 룸 & 가라오케의 종류를 알아볼까요!? 밝히리 12236
 ‘이쁜이 수술’ 옛말…홍등가 번지는 ‘지렁이 수술’ 아십니까? +5 밝히리 4586
 충격보고-화류계 ‘新성형열풍’의 실태 ‘이쁜이 수술’ 옛말…홍등가 번지는 ‘지렁이 수술’ 아십니까? +3 첫사랑 4369
 남성 연예인들, 그들만의 은밀한 ‘사생활’ +13 밤바다넷 3828
 텐프로` 여성을 노린 그들의 정체는? +7 밤바다넷 2639
 자기관리가 철저한 나가요 언니들 +5 밤바다넷 4126
 "몸이 담보" 카드빚에 쫓기는 여자들 +4 첫사랑 2630
 초이스를 기다리는 룸사롱 대기실 풍경 +10 나코관리자 3274
 자기관리가 철저한 나가요 언니들 +7 나코관리자 2979
 좀 논다!는 사람은 구미식 룸사롱에 모인다1? +22 부킹매너 4623
 동영상으로 보는 보라카이 룸사롱 - 김성렬대표 +10 오빠달려 5103
 풀싸롱&구미식&하드코어란? +10 이병헌상무 4021
 강남룸의 분류 (1) - 가라오케 & 노래방 +10 부킹매너 3204
 초이스가 진화한다? 멀티비전초이스 [세븐데이즈] +9 부킹매너 2950
 ‘화류계’에 불어 닥친 ‘막장 사랑’ 열풍 +15 나코관리자 3914
 '나가요' 언니에게 사랑받는 법! +10 엄지실장 3483
 상위 10% 화류계에선... +12 나코관리자 3491
 ★강남 바이킹 풀싸롱 1등 업소 극강 하드코어 시스템으로만 운영중 ★ +9 오바마 3545
 요정의 비밀을 벗겨보자!! 어떤 즐거움? +12 부킹매너 3905
 1  2  3  4  5  6  7  8  9  10  맨끝
 
1. 오주ll주오-800점
2. 제로드-600점
3. 은명철-600점
4. 송정철-600점
5. 밝히리-600점
6. 안기범-600점
7. 회원-400점
8. 레몬에이드-300점
9. 주준기-300점
10. 윤국민-300점
11. 채형진-300점
12. 양훈-300점
13. 표동혁-200점
14. goehfdl-100점
15. 치브휴코19-100점
16. 포이즌-100점
17. 장군님-100점
18. 부천놈-100점
19. 세븐에이드--9,500점
 
Copyright ⓒ www. All rights reserved.